중독정보

자료실
조회 수 14 추천 수 0 댓글 0
Atachment
첨부 '1'

[춘천=뉴스핌] 이순철 기자 = 강원경찰청은 연말연시 음주운전 집중단속 기간 중에도 음주운전으로 인한 교통사고가 잇따라 발생함에 따라 집중단속 기간을 2월 말까지 연장한다.

또 방역지침(음식점 영업 제한시간)에 따른 음주운전 취약시간대인 오후 8시부터 10시까지 단속역량을 결집하는 등 단속을 강화한다고 12일 밝혔다.

썸네일 이미지

경찰의 음주운전 단속 모습.[뉴스핌DB]2022.01.12 hjk01@newspim.com

경찰은 지난해 11월 '단계적 일상회복' 및 연말연시를 맞아 음주운전이 증가될 것을 우려, 지난해 11월 3일부터 '연말연시 음주운전 집중단속'을 해왔다.

단속 기간 동안 음주사고는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12.6% 감소했지만 음

주 사망자가 3명이나 발생하는 등 여전히 음주운전에 대한 시민들의 경각심

이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.

이에 경찰은 음주운전 확산을 막기 위해 기존 오는 23일까지였던 '연말연시 집중단속' 기간을 다음달 28일까지로 연장한다.

또 집중단속 기간을 늘려 '일제단속' 및 음주 의심운전 차량에 대한 '족집게식(선별식) 단속' 등 24시간 단속을 통해 시민들이 '음주운전은 언제, 어디서든 경찰에 단속된다'는 인식을 가질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.

경찰은 영업 종료시간이 곧 음주운전 취약시간이라고 판단, '일제 음주단속' 및 식당가 주변 거점 순찰 등 경찰의 단속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.

음주운전 단속이 없다고 여겨지는 도시지역 대(大)도로나 고속도로 톨게이트 등에는 경찰관 기동대를 동원해 농촌지역에는 암행순찰팀을 투입하는 등 주야/장소 불문 전방위적 단속을 추진한다.

강원경찰청 관계자는 "음주운전으로 인한 인명피해 예방에는 누구의 예외도 허용되지 않으므로 시민들께서는 술을 마시면 반드시 대리운전 또는 대중교통을 이용하고 음주운전이 의심되는 차량에 대해서는 112로 신고해 줄 것"을 당부했다. 

 

# https://m.newspim.com/news/view/20220112000874 <출처>

?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공지 센터 가족상담 참여와 신앙을 통한 알코올중독 회복 사례 file 관리자 2021.06.10 74
74 [카드뉴스] 음주 후 전동킥보드 타도 괜찮을까? file 관리자 2022.06.24 3
73 [나는 약물중독자입니다] #2. - 시약기(試藥器) 비웃는 마약의 진화 file 관리자 2022.06.10 5
72 [언론뉴스] 술, 언제든 끊을 수 있다고? 그건 알콜중독자들 착각! file 관리자 2022.05.27 12
71 [나는 약물중독자입니다] #1. - '익명의 약물중독자들' (NA)과 만나다 file 관리자 2022.05.12 15
70 [카드뉴스] 우리는 왜 술에 빠지는걸까? file 관리자 2022.05.06 16
69 [카드뉴스] 동기들과의 술자리, 이거 하나는 꼭 조심하자! file 관리자 2022.04.22 14
68 [카드뉴스] 잠을 잘 자기 위해 술을 마신다? file 관리자 2022.04.15 21
67 [카드뉴스] 숙취해소제는 숙취해소에 도움이 될까? file 관리자 2022.04.08 11
66 [언론뉴스] 숙취해소 효과 못 느껴도 성인 55.7% 숙취해소제 음용 경험 file 관리자 2022.04.01 15
65 [언론뉴스] 술 권하는 드라마, 예능, 인터넷 술방이 성인 음주 늘린다. file 관리자 2022.03.24 15
64 [카드뉴스] 1인 가구 혼술 주의보 제 2편. 혼자사는 나, 어떻게 절주할까 file 관리자 2022.03.18 17
63 [카드뉴스] 1인 가구 혼술 주의보 제 1편. 혼술 왜 위험할까? file 관리자 2022.03.11 25
62 [카드뉴스] 끊을 수 없는 덫, 중독 file 관리자 2022.03.04 16
61 “설 연휴 교통사고, 음주운전 가장 많아…3년간 543건, 70%” file 관리자 2022.02.21 16
» 강원경찰, 연말연시 음주운전 집중단속 2월까지 연장 file 관리자 2022.02.14 14
59 한국은 아이돌 스타가 술 광고 모델… 美선 24세 이하는 못하도록 자율규제 file 관리자 2022.02.08 14
58 “술로 풀자” 도움 안 된다 (연구) file 관리자 2022.01.24 17
57 폭음만 경계? 조금씩 매일 술 마셔도 ‘소화기암’ 발생위험↑ 관리자 2022.01.17 19
56 정신과 20대 성인도 폭음이 뇌 발달 저해… "자제 필수" 관리자 2022.01.10 18
55 헌재 "윤창호법 위헌…형벌 강화는 최후의 수단" file 관리자 2022.01.04 17
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
/ 4